일본, 까마귀의 고난은 인과응보?

Posted by 도꾸리
2008. 8. 12. 09:06 일본생활(08년~12년)/LIFE

예전에도 소개해 드렸지만, 일본에서 까마귀의 존재는 상당히 성가신 존재임에는 틀림 없는 것 같아요. 잡식성인 까마귀는 특히, 음식물 쓰레기를 뒤져놓는 통에, 까마귀가 지나간 자리에는 쓰레기 더미가 널려져 있는 경우가 다반사죠. 이런 이유로 도쿄나 도쿄 인근을 여행하다보면 쓰레게 더미 위에 망을 쳐놓은 경우가 많아요. 아니면 아에 쓰레기를 보관하는 장소를 망으로 둘러쌓던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설가이자 영화감독, 그리고 도쿄 도지사를 거쳐 화려하게 정계에 입문한 이시하라 신타로는 당시 골칫거리인 까마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까마귀 고기 파이를 만들어 먹자는 아이디어를 냈을 정도라고 합니다. 본인이 골프 칠 때 까마귀 공격을 받은 경험이 있는 이시하라 신타로, 그래서 그런지 까마귀 문제 해결에 적극적이었다고 합니다. 까마귀 고기가 식육으로 적합하다는 것이 일반적이긴 하지만, 현재 상용화 되지는 않은 것 같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잡식성 동물인 까마귀, 죽은 동물의 사체를 먹는 모습도 자주 목격되곤 합니다. 저도 아침운동 중 까마귀가 죽은 새(비둘기로 추정) 옆에서 계속 멤도는 모습을 보게 되었네요. 직접 죽인것인지 아니면 먹을려고 기다리고 있는지는 알 수 없었지만, 무엇인가를 기다리면 새의 사체 앞에서 계속 기다리고 있더군요.

까마귀는 봄과 여름에 번식을 합니다. 이때가 되면 상당히 민감해져서 자신의 둥지에 사람이 가까이 간다고 생각되면 공격하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사람을 공격하는 모습이 마치 영화의 한 장면 같군요.

조류중에서도 똑똑한 축에 속하는 까마귀. 사람을 분간 할 수 있을 정도며, 이외 조류, 포유류, 식물 등을 구별할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일본의 어느 한 현에서는 까마귀가 호두 속 알맹이를 먹기 위해 호두를 도로 위에 떨어트리고 지나가는 자동차가 밟게 해서 먹는 모습이 자주 목격될 정도로 똑똑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전거를 타고 이곳저곳을 다니다 발견한 까마귀 한 마리. 덜그덕 덜그덕 소리를 내며 깡통을 계속 뒤지길래, 음식물이 안에 있는 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까마귀의 행동이 조금 이상하더군요. 깡통에서 벗어나려는 듯한 몸부림. 알고 봤더니 깡통 입구 부분에 발이 끼인것 같았어요.

대충 상상이 가더군요. 잡식성인 까마귀. 내용물을 먹기 위해 깡통을 뒤지다가 입구의 날카로운 부분에 발이 끼인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위 붉은색 원 안의 까마귀는 아마 동료나 가족인 것 같아요. 무리 생활을 하는 까마귀, 동료가 깡통에 끼여 날지 못하고 퍼덕거리며 안간힘을 쓰자, 까악까악~ 울면서 주위에 경고음을 보내더군요. 까마귀 옆으로 지나가면 당장 공격이라도 할 자세로 말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까마귀가 도로로 이동해 조금 위험한 상황이었는데, 다행인지 불행인지 잠시후 인도로 올라왔네요. 처음에는 다가가 깡통을 떼줄까 생각도 해봤지만, 오히려 공격을 받을 것이 지금 상태에서는 분명하니 그냥 멀리서 바라볼 수 밖에 없었네요.

과연 이 까마귀의 운명을 어떻게 되었을까요?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몽롱한 정신, 바쁜 등교길, 사방을 울리는 까마귀소리...
    제 속의 동경의 아침풍경입니다. ^^);;; 까마귀 진짜 많죠. --);;;

    ...저걸 보면 안 쓰럽기도 하지만 까마귀 너무 공격적입니다;;;
    • 그쵸~
      때로는 이놈들이 공격하지 않을까 괜히 걱정이 되기도 한다는... 까마귀는 저만치 떨어져 있는데도 말이죠~
      아웅...까마귀 무섭습니다~
  2. 일본에서는 까마귀가 국조 아닌가요..
    엄청 안좋은 취급을 받고 있군요.
    식용으로 쓰자는 얘기까지 나오다니요ㅎㅎ
    • 워낙 나쁜 일을 많이 하는지라...
      아침에 꺄악꺄악 울어대는 까마귀...
      정말 기분 나쁘죠~
    • 해풍
    • 2008.08.12 15:26
    좋아 보입니다.^^
    5월 하우스 텐보스를 다녀 왔답니다.
    가족 여행이라 저 혼자만 극기 훈련 수준으로 신경을 썼다는....

    행복한 일본 생활 되시길..
    조카가 그곳에서 공부하고 있는데
    핑계 삼아 가 볼까 싶기도 하고...
    건강하소서
    • 해풍님~~
      반가워요~
      정말 오래만인듯~

      앞으로 도움 청할 일이 있을 지도 모르겠어요~
      부탁들어주실꺼죠~~
      ㅋㅋ

      메일 보낼께요~
      좋은 하루되세요~
    • 뉴트
    • 2008.08.12 17:04
    일본갔을때 까마귀가 너무 많이보여서 새삼스럽게 한국과 다르구나 하고 느꼈었는데,,
    공격적이기까지 했던거군요;;;
    • 계인양
    • 2008.08.12 17:49
    작년 여름에 아는 언니네서 한달정도 지낸 적이 있는데 아침에 까마귀 소리에 놀래서 깨고..
    쓰레기 버리러 나갔다가 그 앞에 버티고 있는 까마귀랑 눈싸움하고.. 우에노공원에서 산책하다가 까마귀 2마리한테 쫒겼던 기억이 스물스물 올라오네요ㅠㅠ 우리 나라 닭둘기들은 애교라니까요// 일본 까마귀들에 비하면 ㅠㅠ
    • peter153
    • 2008.08.12 18:11
    결론이 없네요...살았는지 죽었는지...전 살았다에 한표를...
    • 저도 살았다에 한 표~
      엄청 생명력이 강한 놈들이거든요~
    • Boo
    • 2008.08.12 18:59
    전 신쥬쿠교엔에 하나미 갔을 때, 사람들이 잠시 한눈팔고 있는 사이 이 녀석들이 과자봉지를 통째로 물고 날라가버리던데요 ㅡㅡ;
    반짝이는 거에 반응하기 때문에 눈알 파먹힐지도 모른다는 괴담도 들었구요...우연히 지나가다가 한 자 적고 갑니다^^
    • 예전 태국에서 저는 원숭이한테 비슷한 경험을...
      어찌나 무섭던지...
      고놈의 허연 이빨이 말이죠~
  3. 어휴.. 까마귀들... ㅡ.ㅡ;;;

    우리나라에서 많이 안보이는게 다행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ㅎ
    • 일본에 특히 많은 이유가 궁금하더군요...
      한국에서는 별로 못봤는데...
  4. 일본엔 까마귀가 정말 많다더니, 이젠 별짓 다하네요. 근데 빨간 발톱을 내밀고 뒤집혀있는걸 보니 .. 좀 그렇습니다. 좀 잘 살펴줄수도 있는 동물인데 ..
    • 불쌍했지만, 어떻게 손쓸 방법이 없었네요.
      다가가서 도와주잖이 내가 다칠까 무서웠다는...
      에궁...
  5. 늘 담아 주시는 글에 많은 것을 배워 갑니다.
    시간이 한 20여년 흘러가면 그 만큼의 시간에 녀석들이
    어떤 모습으로 다가올지 그 생각도 잠시 하여보네요.
    • 언제나 좋은글 감사드려요~
      자쥐 뵐께요~
    • エ イ ミ
    • 2009.03.04 22:32
    비둘기고 까마귀고 무서워서 길 다니기가 무섭다는...
    전 조류공포증이 있어서...
    항상 두리번 두리번 거리며 다닌답니다.
    퍼더덕 하며 날때 떨어질!@@#$%%^^^
    또 아직 경험하거나 눈으로 본 적은 없지만,
    까마귀들이 아이들이나 여자들은 곧잘 알아본다고해서
    더더욱 무섭다는...ㅠㅠ....